스프락카페 빅토리아에서의 나의 경험

안녕하세요. 웬디라고 해요. 지오스 빅토리아에서는 두 번째로 수강하고 있죠. 작년 여름 첫번째로 수강했을 때, 최고의 경험이 되었었죠. 지오스에 대한 첫 인상은 훌륭한 선생님, 살아있는 교실, 최고의 분위기였어요. 처음 이곳에 왔을 때는 수업은 아주 어려운 것이었어요. 다른 사람들과 영어로 대화를 나눌 수 없었으니까요! 이후 영어실력뿐만 아니라 언어에 대한 자신감까지 생겼어요. 학교에서 조용한 학생이었지만 지오스를 통해 저의 생각을 표현할 수 있는 공간을 얻을 수 있었고, 제가 가진 생각을 존중해주는 선생님들도 만나게 되었어요. 두 번째로 온 지금, 많은 친구도 알아나가게 되었어요! 친구들 중 몇몇은 아직까지도 연락을 하고 있답니다. 다른 나라에서 온 사람들을 만나는 것은 정말 재미난 일인 것만 같아요.

지오스가 정말 좋습니다. 빅토리아로 오는 저의 친구들에게 이곳을 추천하겠어요.

 

웬디

 

원문으로 읽어보기